위험 다각화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2월 28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Social comment?

위험 다각화

상품소개 본 상품은 금융감독원 경영학 필기시험을 대비한 예상 실전모의고사입니다.
과년도 금융감독원의 출제경향을 분석하고, 문항복원 키워드 매칭을 통해 공기밥닷컴이 보유하고 있는 3만여 공기업 기출문제유형에서 출제분야별로 문항을 선별 및 재구성하였습니다.
이번 예상 실전모의고사는 그 이전에 출제되었던 문제유형들과 자격증, 공기업 필기시험에 자주 출제되었던 문항들로 구성되었습니다. 세부 출제분야는 아래를 참고하시면 됩니다.
공기업 전공필기 시험의 경우 매년 출제범위가 동일하기 때문에 중요한 문제들은 2~3년 주기로 계속 반복되어 출제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상세정보 유형 : 객관식 5지선다형 문항수 : 50문항 응시시간 : 50분 응시제한 : 2회 PDF해설 : 다운로드 난이도 : 상 30%, 중 50%, 하 20% 출제분야 : 경영학 할인가 : 9,900원 (정가: 20,000원) 샘플

  • ① 수평형 다각화, 수직형 다각화, 집중형 다각화, 집성형 다각화의 4가지로 분류된다.
  • ② 제품에서는 기술관련 유무가, 시장에서는 고객의 타입이 구분의 기준이 된다.
  • ③ 최고 경영자의 기업자적 정신이 왕성하며 자금원에 여유가 있고 혁신의 기회가 강력히 추구될 경우에 선택된다.
  • ④ 제품과 시장이 새로운 분야로 진출·성장하는 방식이다.
  • ⑤ 확대전략 쪽의 수익성이 높다고 판단되고 실현 가능성이 높은 경우이다.

기업 다각화는 제품과 시장이 새로운 분야로 진출 ·성장하는 방식이다. 기업이 전문화하고 있는 동일 제품시장 분야에서 신제품을 추가해 가고 있을 경우를 다각화라고 하지만, 그것은 특정의 제품분야에서의 ‘내부적 다각화’이고 오히려 다각화와는 별개의 확대전략의 하나이다. 보통 다각화라고 할 경우 ‘외부적 다각화’를 가리킨다. 제품에서는 기술관련 유무가, 시장에서는 고객의 타입이 구분의 기준이 된다. 이에 의하면 다각화는 수평형 다각화, 수직형 다각화, 집중형 다각화, 집성형 다각화의 4가지로 분류된다. 다각화가 선호되는 것은 기업의 성장성·수익성 및 탄력성의 실적수준과 목표수준과의 사이에 갭이 생겨 확대전략보다 다각화 쪽이 수익성이 높다고 판단되고 그 실현 가능성이 높은 경우이다. 실제의 다각화 선택의 상황으로는, 현 제품시장의 장래 성장성이 기대되지 않을 때, 최고 경영자의 기업자적 정신이 왕성하며 자금원에 여유가 있고 혁신의 기회가 강력히 추구될 경우, 장래의 불확실성에 대처하는 방법으로서 다각화의 기회를 탐구하는 경우 등을 들 수 있다. 다각화의 투자는 위험과 불확실성을 수반한다는 것을 고려해 둘 필요가 있다. 한국에서 대체로 고성장 기업의 경우 대개 다각화로 성장기회를 발견하고 높은 성장을 이룩하고 있다. 그 이유로는 경제성장률이 높았고, 기업을 둘러싼 경제사회 환경과 기술환경의 변화가 심하였으며, 환경의 변화로 새로운 제품, 새로운 시장에 많은 위험 다각화 성장기회가 생겼고, 기업의 성장의욕이 높았다는 것 등을 들 수 있다.

위험 다각화

다운로드, 열람은 기관인증 후에 가능합니다.

(구독기관 내 IP 이용 / 대학도서관 홈페이지 통해 접속)

개인로그인

개인회원 서비스 이용(알림서비스, 보관함 등)위험 다각화

닫기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개인회원가입으로 더욱 편리하게 이용하세요. 개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를 잊으셨나요? 아이디 찾기 비밀번호 찾기

논문 상세보기

KCI등재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가 파생상품을 이용한 위험관리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A Study on the Effect of Geographic Diversification of Firms on Hedging Activity Using Derivatives

  • 발행기관 : 한국파생상품학회
  • 간행물 : 선물연구 26권1호
  • 간행물구분 : 연속간행물
  • 발행년월 : 2018년 02월
  • 페이지 : 59-83(25pages)

선물연구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UCI(KEPA)

간행물정보

  • KISS주제분류 : 사회과학분야 > 경영학
  • 국내등재 : KCI등재
  • 해외등재 :
  • 간기 : 계간
  • ISSN(Print) : 1229-988x
  • ISSN(Online) : 2713-6647
  • 자료구분 : 학술지
  • 간행물구분 : 연속간행물
  • 수록범위 : 1993-2022
  • 수록 논문수 : 382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위험 다각화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권호별 보기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후보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KCI등재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KISS 콘텐츠를 사전허가 없이 무단으로 크롤링 및 복제, 배포할 경우 민형사상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 111-81-26181 통신판매업신고 : 파주-1250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조동범

Copyright KISS. All rights reserved.

닫기

메인페이지로

Data Report

국가지식⋅
공공저작물

마이페이지

닫기

• 간행물: 문화·미디어·엔터테인먼트 법(구 문화산업과 법) 11권1호

권호 다운로드시 해당 논문을 포함한 권호 전체 논문이 다운로드됩니다.
(40개 이상일 경우 1~40개까지)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닫기

닫기

최근 검색어 저장

마이페이지 > 나의 검색 히스토리에 저장되었습니다.

닫기

최근 열람 자료 저장

닫기

메인페이지로

Data Report

국가지식⋅
공공저작물

마이페이지

닫기

원문 보기 안내

원문파일이 존재하지 않거나 준비 중입니다.

본 자료는 원문파일이 존재하지 않거나 서비스를 위한 준비 중입니다.
빠른 시일 내에 서비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관련문의사항은 [email protected]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원문을 볼 권한이 없습니다.

KISS에서 서비스 중인 학술자료는 ㈜한국학술정보와 구독계약을 맺은 기관에
소속이신 분들만 이용이 가능하십니다.

구독기관 확인 및 문의
- 소속된 대학도서관에 확인 / 소속된 기관의 자료담당부서
- KISS 고객센터: [email protected]

구독기관의 교외접속방법
- 대학도서관홈페이지 로그인 후에 도서관 내 메뉴를 통해 위험 다각화 접속
- 안내: KISS 고객센터 FAQ

구독기관에 속해 있지 않은 경우, 아래사이트에서 구매 가능합니다.

해당 자료는 원문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해당 자료는 발행기관과의 계약 만료, 혹은 저자 요청 등의 이유로 원문이 제공되지
않고 서지정보만 제공되고 있습니다.
관련 상세문의는 고객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Home > 바이오헬스 > 바이오

print

+ A - A

‘신약개발 올인’ 일동제약, 현금확보 위한 ‘저위험’ 사업다각화 주목

반려동물 헬스케어 진출, 코로나19 치료제 공동개발, 진단키트 유통 등 진출
연구개발비 증가로 심화한 적자 만회…신약개발 동력 확보 차원으로 해석

일동제약 본사 전경[사진 일동제약]

일동제약 본사 전경[사진 일동제약]

일반의약품 중심 제약사에서 ‘신약개발’ 회사로 변모하고 있는 일동제약이 수익을 낼 수 있는 다양한 사업에 나서며 회사의 연구개발(R&D) 투자 자금을 마련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일동제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공동개발과 진단키트 유통 사업에 나섰고, 최근에는 반려동물사업 등을 본격화 하고 있다. 업계에선 일동제약이 신약개발 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투자로 재무 사정이 악화하는 가운데, 단기적인 재무성과를 도출할 수 있는 사업을 통해 현금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고 본다.

일동제약은 ‘일동펫’ 브랜드를 출시해 반려동물 헬스케어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10일 밝혔다. 일동제약은 이날 반려동물의 장 건강용 프로바이오틱스 제품과 관절건강을 위한 제품을 출시했다.

세가지 종류의 일동펫 제품군[사진 일동제약]

세가지 종류의 일동펫 제품군[사진 일동제약]

업계에선 일동제약의 이 같은 사업 영역 진출이 ‘캐시카우’를 확보하기 위한 목적이 크다고 본다. 신약개발의 리스크가 큰 만큼 리스크가 적은 다른 분야에서 수익성을 확보하는 것이다.

일동제약은 지난 몇 년간 ‘체질 변화’에 가장 적극 나서는 제약사로 꼽힌다. 지난해 1~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에서 연구개발비용이 차지하는 비중이 19.1%에 달할 정도다. 후기단계 임상 프로젝트가 늘어나며 이 비중은 2019년 11%, 2020년 14% 등 급격히 늘어왔다.

연구개발 비용 증가는 장기적인 회사의 성장을 위한 것이라는 점에서 긍정적이지만 재무적으론 부담이다. 지난해 분기별 적자 행진이 시작돼, 1~3분기 누적 적자가 370억원에 달한다. 임상 후기 연구개발 진행이 늘어날수록 부담은 가중될 수밖에 없는 구조다.

업계 관계자는 “신약개발 사업은 엄청난 자원이 소모된다”며 “기존의 신약 매출을 통해 이를 충족할 경우 ‘선순환’이 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 외부 투자에 의존하거나 다른 사업영역에서 캐시카우를 찾아야 프로젝트를 지속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 일동제약은 최근 반려동물 관련 제품 출시 외에도 다양한 영역에서 캐시카우를 확보하기 위한 움직임을 본격화하고 있다. 일본 시오노기제약과 협업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이 대표적이다. 일동제약은 지난해 말 시오노기와 협약을 맺고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후보물질 ‘S-217622'의 국내 개발을 담당키로 했다.

테시오기 이사오 시오노기제약 대표(왼쪽)과 윤웅섭 일동제약 대표가 지난해 11월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공동개발 협약식에서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 일동제약]

테시오기 이사오 시오노기제약 대표(왼쪽)과 윤웅섭 일동제약 대표가 지난해 11월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공동개발 협약식에서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 일동제약]

일동제약의 시오노기 S-217622 ‘공동개발’은 통상적인 ‘기술수출’과는 다른 개념이다. 기술 도입의 경우 지역별 판권 등이 명시되지만 이 계약은 글로벌 판권 도입여부 등에 대해 알려지 않았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해당 계약과 관련한 세부내용은 공개된 바 없다”고 설명했다.

업계에선 일동제약의 S-217622 공동 개발 계약을 ‘임상수탁(CRO)’ 사업과 비슷한 개념으로 보고 있다. 일정의 계약 금액을 받는 ‘수익이 확정된 로우 리스크 사업’이란 얘기다. 다만 통상적인 CRO 계약이 임상의 진행만을 전재로 하는 반면 해당 계약은 ‘승인’을 전제로 진행되는 차이가 있는 것으로 본다. CRO 계약에 비해 높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 더불어 상용화 이후 판권 확보 등에 있어서도 유리한 고지를 점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래피젠 박재구 대표(왼쪽)와 일동제약 윤웅섭 대표가 계약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일동제약]

래피젠 박재구 대표(왼쪽)와 일동제약 윤웅섭 대표가 계약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일동제약]

최근 체결한 래피젠의 ‘신속항원검사 진단키트 유통 계약’도 이런 맥락에서 볼 수 있다. 일동제약은 래피젠의 ‘바이오크레딧 코비드-19 Ag'의 병‧의원 유통을 담당한다고 지난 7일 밝혔다. 의약품 유통은 마진이 높은 사업은 아니지만 손실에 대한 부담은 없다. 특히 진단키트의 경우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병의원 공급이 증가할 전망인 만큼 많은 양의 공급을 기대할 수 있는 부분이다. 일동제약은 래피젠의 병의원용 진단키트 뿐 아니라 약국에서 공급하는 OTC용 자가검사 키트의 유통도 담당할 가능성이 크다.

talk facebook twiter kakao naver share

바이오헬스>바이오 섹션 뉴스

브릿지바이오 신약 BBT-877 독성 이슈 해소, 1조5000억원 넘는 기술이전 가능?

90억병 팔린 활명수, 아웃도어 브랜드 스탠리와 이색 협업

대웅제약, CDMO 사업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종근당바이오, 연세대 의료원과 공동임상연구센터 설립

코스피 2400선 회복, 네이버·카카오 위험 다각화 동반 상승 [개장시황]

Log in to select media account

help-image

Social comment?

연구과제 상세정보

기업이 얻는 수익의 원천은 위험을 감내하고 수행하는 다양한 경영활동에 대한 대가이다. 하지만 다양한 위험에 대한 노출은 기업의 경영활동에 제약을 가져오거나 위험 다각화 혹은 재무적 곤경을 가져올 수 있기에, 기업들은 여러 가지 수단을 활용하여 노출된 위험을 적절히 헤지하 .

기업이 얻는 수익의 원천은 위험을 감내하고 수행하는 다양한 경영활동에 대한 대가이다. 하지만 다양한 위험에 대한 노출은 기업의 경영활동에 제약을 가져오거나 혹은 재무적 곤경을 가져올 수 있기에, 기업들은 여러 가지 수단을 활용하여 노출된 위험을 적절히 헤지하고자 한다. 기업이 수익의 변동성 위험을 줄이기 위해 활용하는 대표적인 방법 중의 하나가 바로 기업의 국제화, 즉 지역적 다각화 전략이다. 기업이 하나의 개별시장에서 경영활동을 하면서 직면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위험을 줄이기 위해서 둘 이상의 시장으로 진출하는 것이다. 하지만, 이러한 전략은 비용 또한 수반하는 데, 국경을 넘어서는 대가, 즉 외국인비용(Liability of Foreignness)을 지불해야만 한다. 대표적으로 서로 다른 법규나 경제 체제에 따른 영업위험이나 이종통화를 이용함으로써 발생하는 환위험 등이 시장다각화에 따른 잠재적 비용이 될 수 있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기업수준에서 시장의 다각화가 이루어지면, 기능적인 수준에서는 노출된 환위험 등을 헤지할 필요성이 발생한다. 기업의 내부적인 헤지 수단이자 결과인 지역적 다각화에 따른 위험을 헤지하기 위해서 기업은 파생상품으로 대표되는 외부수단을 이용한다. 그러므로 기업이 파생상품을 이용하게 되는 원인 중의 하나로서 기업의 국제화, 지역적 다각화는 그 영향력이 클 것으로 예측되며, 기업의 위험 및 잠재적 비용관리의 방법으로서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와 파생상품 이용의 관계에 대한 이해는 매우 중요한 문제라고 위험 다각화 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둘의 관계에 대해서는 기존에 이론적으로나 실증적으로 연구가 많이 진행되어 있지 않을 뿐만 아니라, 기존 연구에서 활용한 분석도 매우 단편적인 경우에 그치고 있어 보다 많은 관련 연구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구체적으로 기업의 국제화가 기업의 파생상품 이용여부에 영향을 미치는 지에 대한 연구들은 이루어지고 있으나, 기업의 국제화 정도에 따른 다양한 종류의 파생상품 이용에는 어떤 영향을 미치는 지에 대해서는 연구가 없는 실정이다. 또한 파생상품 이용의 종류가 다양해질수록 기업의 위험이 더 줄어드는지 나아가서 기업의 가치가 증가하는 지에 대한 연구들도 아직 미진한 편이다. 이에 본 연구는 일차적으로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국제화정도)가 기업의 파생상품 이용의 다양성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 지를 다방면으로 살펴보고, 다음으로 파생상품 이용의 다양성이 기업의 가치를 증가시키는지에 대해서 살펴보고자 한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금감원공시사이트를 이용하여 파생상품 이용에 대한 정보가 제공되는 2005년부터 2016년까지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된 건설업과 유틸리티 산업을 제외한 전체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 정도가 파생상품 이용의 다양성에 미친 영향과 이에 따른 기업가치 변화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 지를 분석하고자 한다.

기존의 연구들은 기업의 다각화가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을 포괄적으로 살펴보았기 때문에 그 결과들이 일관적이지 못하고 서로 상충되는 결과를 보여준다. 이로 인해서 기업의 다각화가 진정한 의미에서 기업가치를 높여주는 전략인지에 대해서 명확한 결론을 내려주지 .

기존의 연구들은 기업의 다각화가 위험 다각화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을 포괄적으로 살펴보았기 때문에 그 결과들이 일관적이지 못하고 서로 상충되는 결과를 보여준다. 이로 인해서 기업의 다각화가 진정한 의미에서 기업가치를 높여주는 전략인지에 대해서 명확한 결론을 내려주지 못한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기업의 다각화 중에서 특히 지역적 다각화, 즉 국제화의 정도가 기업의 위험을 증가시킬 것이라고 보고 이를 줄이기 위해서 파생상품을 이용할 것이라고 본다. 특히 기존 연구에서 살펴보았던 파생상품 이용여부만을 단순히 보는 것이 아니라 지역적 다각화에 따라 이용하는 파생상품의 종류가 다양할 것이라고 보았다. 이는 지역적 다각화에 따라 노출되는 위험의 종류가 상쇄되지 않기 때문에 각각의 위험에 대응하는 파생상품이 필요할 것이라고 판단한 것이다. 이는 다각화된 기업의 경우 노출되는 위험과 이에 대한 일대일 대응을 통한 위험관리가 기업수준에서 이루어지고 있다는 것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 또한, 이러한 다양한 파생상품의 이용이 개별 위험들을 줄여서 기업이 노출되는 위험의 전체적인 수준을 낮추는 결과를 가져올 것으로 판단한다. 이를 통해 기업의 가치가 상승하는 결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 이를 통해서 다각화된 기업 경영활동에 대한 위험관리가 적절하게 이루어지면 위험을 줄여서 기업의 가치를 높일 수 있다는 결론에 도달할 수 있을 것이다. 결국 기존의 연구들이 파생상품 이용 결정요인변수들과 파생상품이용에 따른 기업가치 증가를 파생상품별로 개별적으로, 분절적으로 살펴보았다면, 본 연구는 기업의 이용하는 파생상품의 다양성이 기업가치의 증가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 지를 살펴보고, 그 결과에 따라 기업의 재무의사결정이 어떻게 이루어져야 하는 지를 장기적인 시점과 기업위험관리 측면에서 고찰할 수 있을 것이다.

본 연구는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된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전 세계에 지역적으로 다각화된 기업들이 더 다양한 파생상품을 이용한다는 가설을 판단하기 위하여 회귀분석을 실시하고, 지역적 다각화와 다양한 파생상품 사용을 통해 위험을 줄이고 있는 지를 분석하고자 한다 .

본 연구는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된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전 세계에 지역적으로 다각화된 기업들이 더 다양한 파생상품을 이용한다는 가설을 판단하기 위하여 회귀분석을 실시하고, 지역적 다각화와 다양한 파생상품 사용을 통해 위험을 줄이고 있는 지를 분석하고자 한다.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가 높을수록 파생상품 사용 요인이 증가한다는 것은 기존의 선행 연구를 통해서 확인하였다. 하지만 지역적 다각화와 파생상품 사용의 다양화에 관한 연구는 아직 확인할 수 없었다. 따라서 우선, 지역적 다각화가 높은 기업들이 위험관리를 위해 다양한 파생상품을 사용하는지의 여부를 확인하고자 한다. 두 번째로 파생상품 사용과 기업 가치간의 관계를 확인하기 위해, 우선 기존 연구들과 동일하게 기업들이 파생상품을 이용하고 있는지의 여부에 따라 기업의 위험감소(가치 증가)가 이루어지는 지를 다시 한 번 확인하고, 추가적으로 이용하고 있는 파생상품의 종류가 다양해질수록 기업의 가치가 증가하는 지도 확인하고자 한다. 이용하는 파생상품의 다양성은 다각화 측정지수로 알려져 있는 허핀달 지수를 이용하고자 한다. 구체적으로 파생상품 이용여부로 그룹을 나눈 후 일정 시점이 지난 후 이용한 파생상품의 종류가 증가한 기업의 경우 위험이 줄었는지(가치가 증가했는지)를 이중차분법(DID: Difference in Difference)으로 분석하여 기존의 로짓회귀분석의 한계점을 극복하고자 한다. 끝으로 지역적 다각화와 파생상품 사용의 다양화를 동시에 고려하여, 각각 기업의 위험 관리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를 확인하고자 한다. Huffman and Markar(2004)는 기업이 단기적으로는 파생상품을 통해 위험을 관리하고, 중·장기적으로는 지역적 다각화를 통해 위험을 관리한다는 것을 밝혔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국내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위 사항을 확인하고, 추가로 단순 파생상품 위험 다각화 사용만이 아닌, 파생상품 사용의 다양화를 고려하여 기업이 어떻게 위험관리를 하는지를 파악하고자 한다.
파생상품에 대한 정보를 구할 수 있는 2005년부터 2016년까지의 기간에서 한국주식시장에 상장되어 있는 기업들을 대상으로 하여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와 파생상품 이용, 그리고 기업의 가치 증가(혹은 위험감소) 간의 관계를 살펴보고자 한다.

본 연구는 총 2년간의 연수기간을 6개월씩 쪼개어 4단계에 걸친 단계별 연구를 추진하였다. 1년차에는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와 파생상품 이용간의 관계에 대한 이론적인 논리구조 구성과 자료수집을 큰 목표로 삼고, 분석을 위한 기초를 마련하고자 한다. 초기 6개월 동안 .

본 연구는 총 2년간의 연수기간을 6개월씩 쪼개어 4단계에 걸친 단계별 연구를 추진하였다. 1년차에는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와 파생상품 이용간의 관계에 대한 이론적인 논리구조 구성과 자료수집을 큰 목표로 삼고, 분석을 위한 기초를 마련하고자 한다. 초기 6개월 동안 연구 주제와 관련된 선행연구들을 추가적으로 조사하여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와 파생상품 이용, 그리고 기업 가치간의 관계에 대한 논리적인 구조를 좀 더 엄정하게 정립하였고, 각각의 구성개념을 측정할 변수에 해당하는 자료들을 수집하기 위한 기초적인 조사활동을 하였다. 구체적으로 2명의 연구보조원을 통해서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를 측정하기 위해서 해당기업들의 해외자회사 자료를 금융감독원 공시시스템(http://dart.fss.or.kr)을 통해서 유가증권 상장 제조기업(건설업과 유틸리티 업종 제외)들을 중심으로 수작업으로 자료를 수집했다. 이렇게 모아진 해외 자회사의 정보를 바탕으로 대륙 간 다각화와 대륙 내 다각화를 측정할 수 있는 2가지 대표 변수를 생성하였다. 후반기 6개월동안에는 기업의 파생상품 이용의 다양성을 측정하기 위한 변수에 대한 자료를 수집하기 위하여 역시 금융감독원 공시시스템(http://dart.fss.or.kr)을 통해서 유가증권 상장 제조기업(건설업과 유틸리티 업종 제외)들의 파생상품 이용에 관한 정보를 수작업으로 모았다. 파생상품 이용에 관한 정보는 대부분 사업보고서의 주석에 비표준화된 상태로 제시되고 있기 때문에 이를 일일이 전산입력해서 자료원을 정리하였다.

2년차에는 1차년도에서 구해진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 변수와 파생상품 이용의 다양성 변수간의 실증분석을 통하여 둘 사이의 인과관계를 확인하는 작업을 실시하였다. 회귀분석에 필요한 기업재무변수들을 추가로 수집하여 통제변수로 생성하여 분석의 엄정성을 높였다. 다만 기존 연구계획과 달리 지역적 다각화와 파생상품이용의 다양성에 관한 관계를 분석하여 이를 먼저 논문으로 투고하여 게재를 하였고, 이후 6개월 동안에는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와 파생상품 이용의 다양성을 통한 기업의 위험감소, 또는 기업 가치 제고 여부를 2 Stage-회귀분석을 통해서 분석의 엄밀성을 높였다. 또한, 글로벌금융위기를 이후로 기업의 다각화정도와 파생상품이용의 행태가 변모하고 있음을 파악하여 기존 연구계획에서는 다루지 않았던 글로벌금융위기 전후의 파생상품 이용에 영향을 미치는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의 효과를 비교분석하였다.

This 위험 다각화 paper seeks to examine the effect of a firm’s geographical diversification on the use of derivative. Using panel data of manufacturing firms listed in Korean stock market from 2005 to 2014, empirical analyses show that the extent to which a firm .

This paper seeks to examine the effect of a firm’s geographical diversification on the use of derivative. Using panel data of manufacturing firms listed in Korean stock market from 2005 to 2014, empirical analyses show that the extent to which a firm is geographically diversified is positively associated with both whether it uses derivatives and how much it uses derivatives. In particular, when a firm is geographically diversified by investing in diverse countries across multiple continents, compared to by investing in diverse countries in a single continent, the effects become stronger. Also, the results remain consistent even after we control several firm characteristics. Our findings suggest that a firm’s management activity and financial activity are tightly related and simultaneously performed. This study highlights a new perspective on how a firm manages the performance of international business activity and risk management.

본 연구는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가 파생상품 이용에 미치는 영향을 다각도로 살펴보았다. 2005년부터 2014년까지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되어 있는 제조업체들을 대상으로 지역적 다각화 정도가 파생상품 이용 유무와 정도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지역 .

본 연구는 기업의 지역적 다각화가 파생상품 이용에 미치는 영향을 다각도로 살펴보았다. 2005년부터 2014년까지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되어 있는 제조업체들을 대상으로 지역적 다각화 정도가 파생상품 이용 유무와 정도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지역적 다각화는 기업의 파생상품 이용 유무와 정도에 동일하게 양(+)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역적 다각화가 서로 다른 대륙으로 이루어졌을 때가 동일한 대륙 내에서 다양한 국가로 진출하는 경우보다 파생상품이용에 더 강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2008 금융위기 이후 지역적 다각화 변수의 유의성이 더욱 확연하게 나타났으며, 이는 금융위기 이후 기업들의 지역적 다각화에 따른 위험 관리를 위한 의도의 파생상품 사용이 더 활발해졌다는 것을 시사한다. 기업의 국제경영활동으로
인한 결과인 지역적 다각화가 기업의 재무위험관리의 수단이 파생상품을 이용한 헤지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기업의 경영활동과 재무활동이 서로 매우 높은 연관성을 가지고 동시에 이루어진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으로, 향후 국제경영활동의 성과와 위험관리에 새로운 측면을 제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할 것이다

본 연구의 수행을 통해서 기대할 수 있는 효과는 크게 이론적인 부분과 실무적인 부분으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이론적인 측면에서는 기존의 선행연구들이 국내기업들의 파생상품 이용에 대한 선행요인으로 지적한 것들이 대부분 단순한 경영활동이라는 점에 비해서 본 연 .

본 연구의 수행을 통해서 기대할 수 있는 효과는 크게 이론적인 부분과 실무적인 부분으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이론적인 측면에서는 기존의 선행연구들이 국내기업들의 파생상품 이용에 대한 선행요인으로 지적한 것들이 대부분 단순한 경영활동이라는 점에 비해서 본 연구는 좀 더 포괄적이고 전사적인 기업의 국제화 전략, 즉 지역적 다각화라는 근본적인 경영활동이 주요한 원인이 될 수 있다는 점을 환기시킨 것이다. 즉, 수출이나 외화표시 부채 등의 단편적이고 일방적인 경영활동이 아니라 기업의 국제화의 진행에 따라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위험을 체계적으로 줄이기 위한 활동의 일환으로서 파생상품의 이용을 보았다는 점이다. 또한 파생상품 이용여부에서 발전하여 이용하는 상품의 다양성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접근을 통해서 기업의 위험관리가 복합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다는 점을 명시하였다는 점에 있다. 이와 더불어 본 연구를 수행하면서 기존의 해외선행연구들에서 수행되던 기업의 파생상품을 이용한 헤지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들을 추가할 수 있기에 좀 더 위험 다각화 심도깊은 연구를 할 수 있는 기반을 제시할 수도 있을 것이다.
이와 달리 실무적으로도 기업이 국제활동을 통해서 노출되는 다양한 위험들 중에서 환위험으로 대표되는 재무관련 위험을 헤지하기 위해서 다양한 수단을 동원하는 것이 적절한지에 대한 재고의 여지를 제시하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을 것이다. 기업의 국제활동으로 노출되는 위험들을 적절하게 파악할 수 있게 전략적인 위험관리가 이루어진다면 기업의 헤지활동은 좀 더 효율적이고 효과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SC제일은행 올해 위험 다각화 투자테마 "위험자산 줄이고 다각화로 대응"

구정모 기자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SC제일은행은 올 한해 변동성이 더 커질 것으로 예상하면서 '변화에 준비하고 대응하라'를 투자 테마로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SC제일은행은 이날 발표한 '2019년 금융시장 전망 및 투자 전략' 보고서에서 지난해 하반기 제시한 투자 테마인 '다각화(Diversification)'의 중요성이 여전히 유효하다는 평가했다.

아울러 미 달러 표시 채권을 중심으로 한 채권의 매력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며 주식은 여전히 플러스 수익률이 기대되나 위험 대비 수익률은 하락할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다.

이에 따라 주요 위험자산에 대한 투자 비중을 축소하는 대신 다각화를 통해 국내 채권과 대안 자산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고 해외 채권을 통한 달러 자산 비중을 확보할 것을 고객들에게 주문했다.

채권과 대안자산 등 안정적인 자산의 비중을 확보하는 전략은 단기적으로 나타날 수 있는 전술적 투자기회에 신속하고 적절하게 대응하기 위한 것이라고도 했다.

SC제일은행은 해마다 자산관리 투자자의 이해를 돕기 위한 투자 전략 테마를 정하고 그에 따른 금융시장 전망 보고서를 발표하고 있다. 이번 투자 테마를 주제로 17∼30일 서울, 부산, 대구, 광주, 대전 등 주요 도시에서 '웰스케어 세미나'를 진행한다.

허창인 SC제일은행 자산관리본부 전무는 "경제 성장세가 둔화하는 시기에는 언제 마주할지 모를 변곡점에 대한 우려로 금융시장이 작은 변수에도 민감한 반응을 보인다"며 "냉정한 시각으로 시장을 바라보면서 다가올 변화에 준비하고 대응하는 마음가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